상단여백
기사 (전체 711건)
자기비움과 성화의 영성이 필요
“예수님처럼 기도하는 것은 새로운 삶을 살겠다는 약속이다. 결혼 서약으로 결혼이 성립되듯이 예수님처럼 기도할 때 새로운 삶이 시작된다. 예수님처럼 기도하는 것은 예수님이 아버지라고 불렀던 분과 사랑에 빠지는 것이다....
관리자  |  2002-11-14 00:00
라인
맥스 루카도의 ‘예수님처럼’
가장 어렵고도 쉬운 퀴즈가 있다. 세상을 살아가는 가장 바른 방법은 무엇일까? 어떤 생각을 하고 어떤 행동을 해야 하는가? 어떻게 해야 나와 내 이웃이 모두 평화로울 수 있을까?이 질문에 대한 정답은 바로 ‘예수님처...
관리자  |  2002-11-07 00:00
라인
조정래의 ‘태백산맥’
나에게는 버릇이 있다. 한번 책을 잡으면 손에서 뗄줄을 모른다. 특히 장편소설 등을 읽을 때는 다른 일을 못해 낭패를 보기 일쑤다. 이 장편소설 가운데 나의 생각의 폭을 넓혀주고 내가 알지 못하는 또 다른 지평이 있...
관리자  |  2002-10-31 00:00
라인
성경이 쓰여진 경험 속으로 떠나는 여행
성경은 기독교인의 신앙과 생활에 규범이 되는 경전이요 살아있는 하나님의 말씀으로 거룩한 책이다. 더구나 성경은 오래전에 쓰여진 책이다. 그러하기에 성경은 기독인에게는 귀한 보화를 담은 오래된 보물 단지이기도 하다. ...
관리자  |  2002-10-31 00:00
라인
김중미의 ‘괭이부리말 아이들’
갯벌을 메워 만든 인천의 변두리 가난한 마을. 떠밀리고 떠밀리다 이제는 더 이상 물러날 곳이 없는 사람들이 조개무지 집을 지어 살고 있는 곳. 당장 먹고 살 길이 없는 사람들, 집안의 평화도, 착실히 공부하여 출세하...
관리자  |  2002-10-24 00:00
라인
강은교의 ‘젊은 시인에게 보내는 편지’
현실적 삶과 예술 사이의 거리, 그것의 아득함으로 인한 시인들의 방랑. 한 세기 전 릴케는 ‘젊은 시인들에게 보내는 편지’를 통해 먼저 가 본 사람의 고통 어린 여정을 보여주었다. 하지만, 이 자리에 소개하고자 하는...
관리자  |  2002-10-17 00:00
라인
김기현의 ‘성공한 사람들의 인간경영 리더십’
목회를 하면서 교회부흥이라는 과제를 안고 많은 시간을 고민하며 보냈다. 거의 많은 목회자가 경험하듯이 목회를 위한 준비나 경험이 없이 첫 목회를 하면서 많은 어려움과 시행착오를 거듭해 왔다. 열심히 하는 것 같은데 ...
관리자  |  2002-10-09 00:00
라인
아내를 떠나보내고 접한 ‘아내의 빈자리’
사람들이 기억하길 꺼림에도 불구하고 언제나 떼어놓을 수 없는 것이 있으니 죽음이라는 단어일 것이다. 인정하기 싫지만 항상 밀접하게 붙어있으니 어찌 하겠는가? 나에게 있어서도 죽음이 우리 가정과는 별개의 것으로 알고 ...
관리자  |  2002-10-04 00:00
라인
하나님나라 현실화 복음주의로 가능
최근 한국기독교연구소에서 펴낸 박시원 목사의 ‘하나님 나라 복음주의와 목회’의 발간을 축하하며 이를 기쁘게 생각한다. 그 이유는 무엇보다 근 40년 간 하나님 나라의 실현을 목회의 최종 목표로 삼아 신앙공동체 운동을...
관리자  |  2002-10-02 00:00
라인
엔도 슈사쿠의 ‘깊은 강’
엔도 슈사쿠의 저작들은 내게 있어서 사뭇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 꽤 오래전이다. 내가 신학을 전공하기 이전에 그의 작품으로 처음 접한 것은 바로 ‘침묵’이다. 17세기에 일본에서 포교 활동을 하던 포루투갈 선교사들의...
관리자  |  2002-09-23 00:00
라인
구리 료헤이의 ‘우동 한 그릇’
흰 눈이 소복이 내린 밤 배경에 환하게 밝혀진 우동집. 이제 이 자리에서 소개하려는 책의 표지 그림이었다. 일본인 구리 료헤이의 ‘우동 한 그릇’. 섣달 그믐날 북해정은 바쁘게 움직였다. 이제 몇 시간후면 새해를 맞...
관리자  |  2002-09-12 00:00
라인
서정민의 ‘순간의 빛 흩어진 이야기’
‘역사 의식’, ‘역사성’이란 말을 들으면 턱 밑까지 차오르는 가쁜 숨을 내쉬는 이들이 있다. 나 역시 그들 가운데 하나였다. ‘역사’라는 과목을 배우면서부터 신학교에 들어와서도 이어지는 이 역사에 대한 무관심, 아...
관리자  |  2002-09-05 00:00
라인
“웨슬리신학은 성화론이다”
어느 한 단체에서 주최한 웨슬리 세미나에서 한 참석자가 웨슬리 신학에 대해 열강을 한 발제자에게 다소 항의성 있는 질문을 던졌다. “교인들이 배우기를 원하는 것은 성경이지 웨슬리 신학이 아니지 않습니까?” 참석자들 ...
관리자  |  2002-09-04 00:00
라인
트리나 포올러스의 ‘꽃들에게 희망을’
“너 비록 추한 몰골의 조그만 애벌래이나 너 죽어 사라져 하늘에서 떠나르는 한마리 나비되어- 이 꽃들에게 희망을” 고등학교때 읽었던 이 책은 당시 가치관이 막 형성되려던 나에게 큰 영향을 주었다. 책 내용을 간단히 ...
관리자  |  2002-08-29 00:00
라인
공지영의 ‘수도원 기행’을 따라가며…
나는 여행을 참 좋아한다. 그래서 학창시절엔 물 좋고, 산 좋고, 인심 좋다는 곳에 대한 소식을 접할 때마다 메모를 해 두었다 여행을 떠나곤 했다. 이렇게 전국 방방곡곡을 돌아다니고 보니 전국의 이름 있는 산들 중에...
관리자  |  2002-08-22 00:00
라인
앤소니 드 멜로의 ‘깨어나십시오’
일상의 삶 속에서 늘 깨어 하나님을 만나며 살아간다면 얼마나 행복하겠습니까? 그 누구보다도 늘 하나님과 함께 함을 고백해야 하는 저는 부끄럽게도 그렇지 못합니다. 때문에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하나님을 만났던 호렙산의...
관리자  |  2002-08-16 00:00
라인
피에르신부의 ‘단순한 기쁨’
산다는 게 뭘까? 산다는 것은 아마도 즐거움이나 기쁨을 추구하는 것이리라. 그래서 즐거움이나 기쁨이 없을 때 “이게 사는 거냐”고 하며 자신의 삶을 부정하는 게 아닐까? 이 책은 산다는 게 뭔지, 그리고 기쁨이라고 ...
관리자  |  2002-08-08 00:00
라인
런연의 ‘몰트만과 실천신학’
1982년 감신 신대원 M. Div. 에 입학하여 실천 신학을 전공하면서 ‘효율적인 교회 재정의 운용 관리’의 논문을 쓸 때 가슴치며 감동 받은 책이다. 이 책을 통하여 목회지, 목회 방법, 목회자의 자세, 목회의 ...
관리자  |  2002-07-25 00:00
라인
눈물의 섬 강화이야기
최근 한국 기독교 문화유산을 잘 찾아갈 수 있는 잘 준비된 안내서가 나왔다. 이덕주 교수가 강화의 기독교 유적지를 답사하면서 보고, 듣고, 배우고, 느낀 것들을 글로 표현해 낸 것으로 ‘눈물의 섬 강화 이야기’란 제...
관리자  |  2002-07-24 00:00
라인
존 로빈슨의 ‘신에게 솔직히’
사람들이 소위 ‘고전’을 찾는 것은 이유가 있는 듯 싶습니다. 정보의 홍수로 말미암아 촌각을 다투며 새로운 이야기들을 쏟아내는 오늘날에도 유행과는 관계없이 깊이 있는 생각들을 전해주기 때문이 아닌가하는 생각이 들기 ...
관리자  |  2002-07-19 00:00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