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
Alyse와 함께 하는 생활영어(51)

오늘은 사순절 (Lent)의 마지막 주간인 고난주간을 맞아 이 때에 사용되는 단어들을 공부해 보자. 고난주간을 영어로 Passion week이라고 한다. 우리나라에서는 고난주간을 주님이 자신에게 임할 고난을 제자들(disciples)에게 예언(apocalypse)하셨었다고 하여 ‘고난주간’이라고 일컷는다고 한다. 또한 40일의 사순절 중에서도 특별히 거룩한 주간이기 때문에 성주간, Holy Week이라고도 한다.

Passion은 우리말로 ‘격렬한 감정, 격정, 열정, 감정의 격동’이라는 뜻을 담고 있어 ‘고난’이라고 해석 되지는 않는다. ‘고난’을 영어로 고치자면, ‘affliction’이나 ‘hardship’ 또는 ‘difficulty’등이 더 잘 어울리는 단어일것이다.

하지만, 영어로 이 고난주간을 ‘Passion week’이라고 하는 것은 아마도 미국사람들은 이 특별히 거룩한 주간의 초점을 그리스도가 입성하시는 종려주일 (Palm Sunday)과, 그의 마지막 만찬 (The Last Supper), 십자가에 달리심 (Crucifixion), 죽으심과 부활 (Resurrection) 등의 사건을 사상최대의 감정의 격동에 맞추어서인듯 싶다.

‘Passion Week,’ 격렬한 감정의 주간, 격정의 주간이 그리스도가 겪으셔야 했던 모든 사건을 통해 이 세상에서의 그리스도의 마지막 삶을 재 음미해 보며 격렬한 감정을 느끼고, 열정을 느껴서 사순절 (Lent)의 마지막 주간을 일컷는 말이 된것이다.

이런 고난주간은 인간구원의 역사가 클라이맥스 (Climax)에 달하는 가장 극적인 주간이라고 표현 할 수도 있다.

·Lent : 사순절  ·Passion Week: 고난주일
·Disciples : 제자들  ·Apocalypse : 예언
·Holy Week : 성주일  ·Affliction : 고난
·Palm Sunday : 종려주일
·The Last Supper : 마지막 만찬
·Crucifixion : 십자가에 달리심
·Resurrection : 부활  ·Climax : 절정, 정점

엘리스 권(하시엔다 교회)

관리자  lit1109@hanmail.net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리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