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17 화 23:06 기사제보신문사소개광고안내
인기검색어 : 연회,
뉴스 > 연재 | 중보기도실
     
기도의 사람 쓰러져 도움 절실
김원석 목사 뇌출혈로 중태
동역자의 기도와 후원 요청
2016년 10월 05일 (수) 13:48:16 정택은 편집부장 yesgo@kmctimes.com

   
원주남지방 흥업교회 김원석 목사(55세)가 지난 2일 주일오후예배 설교 도중 뇌출혈로 쓰러졌다. 4일 현재 의식은 없는 상태이며 원주기독교병원 중환자실에 입원 중에 있다. 담당 의사의 소견에 의하면 회복이 되어도 정상적인 생활을 하기 어려울 수 있다는 진단에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흥업교회는 주로 노인 분들만 있는 미자립 교회로 이정미 사모가 유치원 보육교사를 하면서 가정을 돌보았고, 자녀는 4명으로 목원대학교 신학과에 다니는 아들을 포함해 대학생 2명과 막내는 지금 초등학교 5학년에 재학 중에 있다.

김원석 목사와 이정미 사모는 모두 감신대를 졸업하고 그동안 신실하게 노인 분들을 부모처럼 섬기며 목회에 전념해왔는데, 최근 사택이 노후 돼 인근 임대아파트로 옮기려 하는데 임대보증금이 없어 고민하는 등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신경을 많이 쓰다가 이 같은 일을 당했다. 

김원석 목사와 친분이 있던 화정교회 이상도 목사는 “김원석 목사는 하루 종일 기도할 정도로 기도에 생명을 건 사람이었다”면서 “갑작스런 비보에 목회동역자로서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다”며 “하루속히 쾌유될 수 있도록 감리교회 동역자들의 중보기도와 후원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후원계좌: 농협, 352-0257-7821-03(예금주 이정미), 010-2905-3054>

정택은 편집부장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보기(0)
가장 많이 본 기사
법원, 사랑의교회 도로점용허가 '취소
동작지방 장천기 감리사 지위회복
감리회 교사 1000명 “어린양을 살
새해를 어떻게 살 것인가?
2017년 본부 총무 신년사
‘가나안 성도’ 교회 안으로 이끌자
“사선 넘어 보니 주님의 사랑 느껴요
섬기는 전도와 총체적 선교
점·사주에 눈 돌리는 기독교인 급증
그럼에도 자신감을 가지고
신문사소개 | 구독1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사업제휴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중구 태평로1가 64-8 | 전화번호 (02) 399-4387 | FAX (02) 399-439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동명
C
opyright since 2005 기독교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mc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