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육
“지역사회 더불어 풀어가자”대학·청년YWCA전국협의회 총회 개최

   

한국YWCA연합회(회장 이명혜, 이하 YWCA)는 지난 12-14일 부천 YWCA 버들캠프장에서 ‘대학·청년YWCA 전국협의회 2017년 총회’를 개최하고 올해 임원선출과 함께 전국운동 주제로 ‘청년과 지역사회’를 선정했다.

지역 YWCA를 대표하는 청년회원, 실무자 등 60여 명이 참석한 이번 총회에서 2017년 대학·청년YWCA 전국협의회를 이끌어갈 회장에는 최선화 청년(22세, 수원 대학·청년YWCA)이, 총무에는 이혜린 청년(23세, 안산 대학·청년YWCA)이 각각 선출됐다.

올해 슬로건으로 ‘원.더.풀-원하는 지역사회 더불어 풀어가자’를 채택했다. 이를 위한 활동으로 청년들은 △지역별 공정기행 코스 만들기와 교환 기행 △테마가 있는 지역지도 만들기 △전통시장 활성화 기자단 운영과 SNS를 통한 지역 특색 홍보 △지역구 의원들의 의정활동 모니터링 등을 진행키로 했다.

대학·청년YWCA 전국협의회는 지역YWCA 회원으로 가입한 만18세부터 30세 이하 대학생·청년들로 구성된 협의체로, 전국 20여 개 지역에서 500여 명의 청년회원들이 다양한 봉사활동과 지역사회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이번 총회에는 최소영 목사(감리회 여성지도력개발원 총무), 우석훈 경제학 박사, 오창민 청년협동조합 성북신나 사무국장, 19대 국회의원 출신의 장하나 환경운동연합 생활환경TF팀장 등이 강사로 나서 청년들의 역할과 연대를 강조했다.                                    

가한나 기자  hann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가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