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육
63주년 목원대, 감리교 역사관 개관개교 63주년 기념예배 및 기념식
목원대가  지난 2일 개교 63주년 기념예배 및 기념식을 개최했다.

목원대학교(총장 박노권)가 개교 63주년을 맞아 지난 2일 교내 채플에서 기념예배 및 기념식을 개최했다.

박노권 총장과 박영태 이사장, 박병석 국회의원, 장종태 대전서구청장 등 내외귀빈을 비롯한 보직교수, 교직원, 학생 등 8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기념예배에서 박 총장은 “세계적 추세인 혁신과 융합을 통해 대학도 과감한 개혁을 하지 않으면 살아남을 수 없다”며 “목원대가 전통만 앞세우고 성과에 안주하는 것이 아니라 창의적 미래학문을 선도하는 차세대 교육기관으로 과감하게 나아가야 할 때”라고 밝혔다.

말씀을 전한 박영태 이사장은 “지금의 목원대가 있기까지 많은 사람들의 노고가 있었다”면서 “항상 감사하는 마음을 생활 속에서 실천하자”고 강조했다.

이날 기념예배에서는 ‘목원사회봉사상’ 수상자로 선정된 이지현, 김지수 학생을 비롯 장기근속상과 직원공로상, 우수교수상 그리고 정책사업단 우수자상 등 36명에 대한 시상식도 함께 진행했다.

한편 목원대는 개교 63년을 기념해 교내에 ‘한국감리교 역사관’ 개관과 ‘목원동문의 길’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가한나 기자  hann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가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