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능력 있는 '원로장로회'" 다짐원로장로회, 송현순 회장 취임
지난달 29일 화도교회에서 원로장로회전국연합회 회장 이·취임예배가 열렸다. 사진 왼쪽이 신임 회장 송현순 장로 부부, 오른쪽은 제15대 회장을 역임한 한영휘 장로 부부.

원로장로회전국연합회(회장 송현순 장로, 이하 원로장로회)가 지난달 29일 경기 남양주시 화도교회(담임 임용덕 목사)에서 회장 이·취임예배를 드렸다.

이날 제16대 회장에 취임한 송현순 장로(화도교회)는 “능력 있는 원로장로회를 만들어 가기 위하여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며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해 겸손히 회원들을 섬김으로써 감리회 부흥에 헌신할 것”을 다짐했다.

말씀을 전한 전명구 감독회장은 ‘일꾼으로 인정된 자’라는 제목의 말씀을 통해 하나님께 쓰임 받는 원로장로들이 되기를 축복했다. 전 감독회장은 “하나님께 인정받는 일꾼은 자신을 하나님께 온전히 내어드리고 하나님의 말씀을 삶으로 온전히 살아내는 진정으로 헌신하는 자”라며 “새롭게 출발하는 제16대 원로장로회의 모든 이들이 숙련된 일꾼으로서 신뢰를 받고, 감리회에 본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예배에서는 전 중부연회 감독 이종복 목사(인천은혜교회 원로)가 격려사를, 장로회전국연합회장 이풍구 장로(선린교회)가 축사를 전했다.

정원희 기자  whjung@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원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