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육
협성대, 활성화 위한 대안 모색박민용 총장, 학생들과 허심탄회하게 고민 나눠
지난 8일 협성대에서 열린 '대학 거버런스를 위한 간담회' 현장.

협성대학교(총장 박민용)가 재학생과 동문, 교직원 등과 함게 한 자리에 모여 학교발전을 모색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협성대는 지난 8일 국제회의실에서 '대학 거버런스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는 학교 주요 현황을 나누고 총장과의 대화 순으로 진행됐다. 이들은 대학별 학과, 취업률, 장학금, 스쿨버스, 해외대학 교류 등 협성대가 추진하고 있는 사업 전반을 나누며 실천 방안을 모색했다.

특히 총장과의 대화 시간에는 기숙사 시설과 같은 학생들과 직접적인 내용부터 다양한 현안들이 올라왔다. 학생들은 교육혁신원의 웨슬리안 마일리지 제도, 외국인 유학생들과의 소통을 위한 학교 차원의 활성화를 요청했다. 박민용 총장은 학생들의 질문에 허심탄회하게 답하며 문제해결을 위한 방안을 함께 고민했다.

박은정 인턴기자  pej8860@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정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