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성탄의 기쁜 소식, 온 세상에 전해요서울연회평신도단체연합회, ‘성탄축하예배 및 특별 전도대회’
‘성탄축하예배 및 특별 전도대회’에서 서울연회평신도단체연합회원이 길거리 전도를 진행하는 모습.

서울연회평신도단체연합회가 18일 광화문 희망광장에서 ‘성탄축하예배 및 특별 전도대회’를 열었다.

이날 참석한 100여 명의 연합회원들은 희망광장을 중심으로 광화문과 시청일대 지정구역에서 성탄선물을 나누며 시민들에게 전도를 펼쳤다.

박의식 장로(서울연회장로회연합회장)는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전도의 현장에 참석한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예배와 전도를 통해 온 세상에 평화의 복음이 전해지고 감리회에 희망의 역사가, 희망광장에 전도의 열매가 맺어지길 바란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앞선 예배에서 강승진 감독(서울연회)은 “성탄절은 예수님을 찬양하고 기념하는 날”이라며 “예수님은 우리의 죄를 씻어주시고 영원한 생명을 주시기 위해 이 땅에 오셨다”고 전했다. 그는 “아기 예수 탄생의 기쁨이 광화문과 서울을 넘어 온 세상에 전해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연합회원들은 ‘기쁘다 구주 오셨네’와 ‘고요한 밤 거룩한 밤’을 함께 찬양했다. 축하공연에는 이태은 전도사(미아중앙교회)가 기타연주, 엘림중창단(진관교회)이 특별찬양, 박윤식 권사가 색소폰연주를 선보였다.

통성기도시간에 참석자들은 △온 누리에 평화의 복음을 △감리교회에 희망의 역사를 △희망광장에 전도의 열매를 △북한 땅에 복음이 전해지도록 간절히 기도했다. 

‘성탄축하예배 및 특별 전도대회’에는 서울연회 소속 남선교회, 여선교회, 청장년선교회, 교회학교연합회, 장로회, 여장로회가 참여했다.

이날 참석한 연합회원이 성탄모자를 쓰고 길거리에서 전도하고 있다.
광화문 희망광장에서 열린 '성탄축하예배 및 특별 전도대회'에 참석한 서울연회평신도단체연합회의 모습.
성탄축하예배에서 말씀을 전하는 강승진 감독.
성탄축하공연을 펼친 진관교회 엘림중창단의 모습.

이사야 인턴기자  isaiah@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사야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