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16개 교단 장로회, ‘연합’과 ‘헌신’ 다짐장로회총연합 38회 총회 개최
대표회장에 남상훈 장로 선출
최광혁 전회장, 명예회장 추대

한국장로회총연합회는 지난달 30일 종로 5가 기독교연합회관에서 제38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기독신문사 사장 남상훈 장로(삼례동부교회·예장합동)를 대표회장으로 선출했다.
한국장로회총연합회는 예장합동과 통합, 감리회, 성결교 등 16개 교단 장로회연합회가 참여하는 국내 유일의 초교파 장로 단체다.
대표회장으로 선출된 남상훈 장로는 “부족한 사람을 세워주신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지금까지 연합회를 이끌어 오신 증경 회장들의 노고에 감사한다”고 말하고 “성경에 입각해 겸손한 마음으로 한 회기 동안 연합회 발전에 힘쓰겠다”고 인사했다.
신임 임원으로는 강의창 장로(예장합동)를 포함해 16명의 각 교단 장로회연합회장들이 공동회장으로 추대됐으며, 총무 김종현 장로(예성), 서기 한승열 장로(기하성), 회의록서기 박병욱 장로(예장개혁), 회계 이영구 장로(예장합동), 부서기 마수일 장로(대신통합) 김희곤 장로(예장합신), 부회의록서기 최병익 장로(기하성여의도) 배영진 장로(예장고신), 부회계 유지용 장로(예장대신) 전기형 장로(감리회) 등이 선출됐다. 직전 회장 최광혁 장로(감리회)는 명예회장으로 추대됐다.
총회에 앞서 열린 예배에서 설교에 나선 길자연 목사(예장합동 증경총회장)는 “사람들은 고난에 부딪혔을 때 세상의 지혜를 구하지만, 모든 인생의 해답은 하나님께 있다”면서 “하나님의 생각과 뜻을 알기 위해 예수의 정신을 추구하고, 하나님께 기도하라”고 권면했다.
총회에서는 또 증경 회장 하태초 장로(예장합동), 미국남가주한인장로협의회장 김용식 장로, 한국교회평신도단체협의회장 등이 참석해 연합회의 발전을 기원하고 축하 인사를 전했다.

기독교타임즈  21cpress@hanmail.net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