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말씀과 기도로 하나된 동작지방’동작지방, 웨슬리연합성회

서울남연회 동작지방(최길호 감리사)이 웨슬리연합성회를 열었다. 동작지방은 지난달 24-27일 서울 세광교회(담임 도준순 감독)에서 고신일 목사(기둥교회)를 강사로 연합 성회를 개최했다. ‘우리의 심령을 새롭게 하소서’를 주제로 열린 연합성회에는 연인원 2000명의 성도들이 매일 저녁 말씀을 통해 은혜를 받고, 교회와 지방회, 연회, 감리교회의 연합을 위해 뜨겁게 기도했다.

특별히 동작지방은 상도교회 담임자 문제를 시작으로 수년간 분열의 아픔을 겪어온터라 이번 연합성회의 의미가 깊었다. 서울세광교회, 흑석동제일교회, 서 울예광교회, 노량진교회 성가대가 찬 양으로 영광을 돌렸으며 동작지방 목회자 일동과, 장로회임원, 남선교회 임원, 여선교회임원 특송으로 연합성회를 풍성하게 했다.

고신일 목사는 “목사의 생명은 말 씀인데 오늘날 목회자가 영적인 권위와 생명력을 잃는 것은 말과 행동이 일치하지 않기 때문”이라면서 회개와 회복의 말씀을 담대히 전했다. 고 목사는 또 “목회자와 성도들이 이 시대를 위기로 진단하면서 기도하는 경우 가 많다”고 언급하고 “우리가 살아오면서 위기가 없던 적은 없었다”면서 “신앙생활이란, 모든 어려움을 이기면서 나가는 것”이라며 용기를 불어 넣었다.

이번 연합성회에 참여한 전태규 목사는 “그 동안 감리교회에 많은 걱정 근심을 끼친 우리 동작지방이 3년만에 연합성회를 열어 말씀 안에서 하나 되는 시간을 갖게하신 하나님께 감사 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독교타임즈  21cpress@hanmail.net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