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분쟁피해 아동의 어려움 함께 나눠요"월드비전 ‘DMZ 세계시민 나눔캠프’ 참가자 모집

국제구호개발NGO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이 분쟁피해지역 아동의 어려움을 공감하기 위한 ‘DMZ 세계시민 나눔캠프’ 참가자를 모집한다.

‘DMZ 세계시민 나눔캠프’는 10월 5~7일, 12~14일 2회에 걸쳐 2박 3일 일정으로 임진각평화누리 캠핑장에서 진행된다. 캠프는 회차 당 150가정, 600명이 참여 가능하다.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5일부터 온라인 소셜커머스 티몬(www.ticketmonster.co.kr)을 통해 선착순으로 신청할 수 있다. 참가비는 1가정당 2만 원이며, 참가비 전액은 월드비전 국제 긴급구호사업에 기부된다.

'DMZ 세계시민 나눔캠프'는 분쟁피해지역 아동이 겪고 있는 빈곤과 인권 이슈를 함께 나누고자 기획됐으며, 가족 캠핑 컨셉으로 진행된다. 월드비전은 참가자 전원에게 실제 분쟁피해지역 아동들이 난민촌에서 착용하는 난민 팔찌를 제공하며 분쟁피해지역 아동의 삶을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영화 상영·게임·VR 체험 등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또 월드비전 이광기 홍보대사와 함께하는 ‘DMZ 세계시민 나눔 체험 골든벨’ 프로그램과 아프리카 민속 공연, DMZ 생태체험, 캠프그리브스 버스투어 등 다양한 즐길거리도 선보인다.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 “가을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뜻 깊은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나눔 캠핑을 기획했다”며 “아이들이 지구촌 이슈에 공감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으니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한다"고 전했다.

박은정 기자  nemo@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