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한반도 평화 위한 교회의 과제는 뭘까?기독교윤리실천운동, 오는 4일 LA기윤실과 공동 포럼 개최

기독교윤리실천운동(공동대표 백종국·손봉호·배종석·정병오·정현구)과 LA기독교윤리실천운동(대표 박문규)이 한반도 평화를 위해 교회의 역할을 모색한다. 

오는 10월 4일 서울 합정동 100주년사회봉사관에서 '한반도 평화, 기독교 안팎의 과제'를 주제로 열리는 공동 포럼이다.

발제는 북한 이탈 주민 정착을 지원하고 있는 미래나눔재단 윤환철 사무총장이 맡았다. 이후 진행하는 토론에는 LA기윤실 박문규 대표와 조주현 사무국장(LA기윤실), 정병오 공동대표가 패널로 참석한다. 이들은 LA기윤실의 대북 지원 활동을 중심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LA기윤실은 1993년 기윤실 운동 영향을 받은 한인 교회를 중심으로 창립됐다. '젖 염소 보내기 운동', '북한 어린이를 위한 사랑의 빵 공장', '북한 수혜 복구 모금' 등 여러 대북 지원 사업을 진행해 왔다.

김목화 기자  yesmok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목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