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비와이' 성탄 의미 나누는 무대 오른다DMISSION‧MK Korea, 성탄절 맞아 강남역서 워십콘서트 개최
비와이 등 크리스찬 연예인들이 오는 24일 강남역 M스테이지 무대에 올라 성탄의 참된 의미를 전한다.

비와이, 강균성 등 크리스천 연예인들이 성탄절을 맞아 한 무대에서 예수님을 찬양한다.

DMISSION‧MK Korea가 주최한 ‘2018 리얼 크리스마스’가 오는 24일, 25일 양일간 강남역 11번 출구 M스테이지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열린예배 및 기부로 성탄절의 참된 의미와 예수님의 사랑을 전하기 위해 기획됐으며, 첫째날인 24일은 워십콘서트, 둘째날인 25일은 기부행사로 진행된다.

워십콘서트에는 비와이, 강균성, 이미쉘, 지미선 등 크리스찬 연예인들이 무대에 올라 찬양과 간증으로 예수님을 전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말씀(조이플쳐치 조지훈목사) △워십(브라이언 킴, 오버플로우 워십) △합창(빅콰이어)도 마련돼 있다. 워십콘서트는 강남역 사거리 몬테소리 빌딩 대형전광판으로 라이브 중계된다.

성탄절인 25일에는 다양한 버스킹 공연과 팝업스토어로 수익금을 마련해 기부하는 시간이 이어진다.

‘2018 리얼 크리스마스’ 행사는 교회의 연합을 꿈꾸는 사회 각계각층의 기독청년들이 자발적으로 시작한 열린 예배다.

주최 측은 “성탄절을 맞아 교회가 받은 사랑을 나누고, 예배의 기쁨을 많은 젊은이들에게 전하고자 기획됐다”며 “비록 현재 교회가 많은 문제를 안고 있지만, 하나님이 여전히 이 나라를 붙들고 계심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DMISSION(Disciple, Divine, Diversity Mission)은 하나님 나라를 위해 사역과 사업, 삶을 일치시키고자 노력하는 각 분야의 기업인, 직장인들이 만든 모임이다. MK Korea는 13년간 지속된 귀국 선교사 자녀 네트워크로 약 2500여명이 참여하고 있다. 행사를 함께 주관한 서울기독청년연합회는 민족 회개˙북한 복음화를 위해 모여 2009년부터 올해까지 9년간 ‘홀리위크’ 행사를 기획, 진행해왔다.

가한나 기자  hann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가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