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KWMA 신임 이사장에 이영훈 목사제29회 정기총회 … 신임회장에는 이규현 목사 선출

사단법인 한국세계선교협의회(KWMA)는 지난 7일 여의도순복음교회 베들레헴성전에서 제29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이영훈 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를 신임 이사장으로 선출했다.

신임이사장으로 선출된 이 목사는 “통일시대를 열어가기 위해 한국교회의 선교도 하나가 돼야 한다”고 강조한 뒤, “오늘날 한국교회는 분열과 교권주의, 물질만능주의 등으로 영적지도력을 잃어버린 상태”라며 “철저히 통회자복하고 말씀중심, 십자가 중심의 선교를 통해 성령의 역사가 일어나는 KWMA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신임회장에 이규현 목사(수영로교회)를 선출했으며 제17회 한국선교지도자포럼을 비롯해 ‘타깃(TARGET) 2030운동’의 지속적인 추진 및 22개 실행위원회 활성화를 위해 매진하기로 결의했다. 또한 총회에서는 공격적인 선교방식으로 논란이 됐던 인터콥선교회(본부장 최바울)의 회원자격을 2년 동안 정지하기로 했다.

한편 KWMA는 감리회, 예장통합, 예장합동, 기성, 기하성 등 14개 교단을 비롯 130개 선교단체를 회원으로 가진 한국 교회의 대표적인 선교연합기구이다. 또 산하에 6개 부설기구와 10개 독립연대기구, 32개 협력기구를 두고 있다.

김준섭 기자  joon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