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더 많은 이들이 의료혜택 받게 되길”여의도순복음교회, 성애병원에 기금 1억 전달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목사가 지난 11일 불우한 환우들을 돕는데 사용해 달라며 의료법인 성애병원(이사장 김석호)에 기금 1억 원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이영훈 목사는 “한국 기독교역사에서 의료선교는 교회가 해야 할 일로 여기고 지금까지 이어온 사역”이라고 강조하며 “조금이나마 의료비를 전달해 의료 혜택을 받지 못하는 분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성금 전달 이유에 대해 밝혔다.

김석호 이사장은 이 목사에게 감사장을 전달하며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웃들을 적극 지원함으로 건강한 지역사회를 구현하고 병원 발전에 기여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한편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지난 2016년에도 성애병원에 5000만원을 기부해 몽골, 아프리카 난민 등 의료사각지대에 놓인 외국인들과 미혼모 시설, 기초생활수급자, 선교사 등이 의료혜택을 받을 수 있었다.

김준섭 기자  joon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