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목원대 학위수여식, 학사 등 1987명 배출21일 교내 채플서 진행…감리교학원 이사장상 국어교육과 황효인 씨 수상
21일 열린 목원대학교 2018학년도 학위수여식에서 권혁대 총장이 학위를 수여하고 있다.

목원대(총장 권혁대)가 21일 교내 채플에서 2018년도 학위수여식을 거행했다.

이날 학위수여식에서 학사 1783명, 석사 172명, 박사 31명, 명예박사 1명 등 총 1987명이 학위를 받았다. 이로써 목원대는 총 5만6200여 명의 학사를 배출하게 됐다.

학위수여식은 정양희 이사장, 설동호 대전시교육감, 조승래 국회의원, 장종태 대전서구청장, 김병국 총동문회장 등 내외 인사와 졸업생, 학부모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열 교무처장의 사회로 김동영 총학생회장의 성경봉독, 이광주 교목실장의 기도, 권혁대 총장의 졸업식사, 정양희 이사장의 격려사, 학사보고와 학위수여, 시상 순으로 진행됐다.

시상식에서 국어교육과 황효인 씨가 학업최우수상인 학교법인 감리교학원 이사장상을 받는 등 총 139명의 우수 졸업생들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권혁대 총장은 “여러분이 꿈꾸고 소망하던 미래를 위해서는 현재의 상황에 안주하지 않고 자신을 혁신하는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아야 한다”며 “대학에서 배우고 익힌 지식을 기반으로 이 세상을 변화시키는 주역이 되길 바란다”고 졸업생들을 격려했다.

이날 학위수여식에서 학사 1783명, 석사 172명, 박사 31명, 명예박사 1명 등 총 1987명이 학위를 받았다.

가한나 기자  hann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가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