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부흥단장 옷에 걸맞게 일하겠다”중앙연회부흥단 제18대 단장에 조현태 목사 취임
지난 23일 광주교회에서 열린 중앙연회부흥단 이‧취임감사예배에서 조현태 목사가 제18대 단장으로 취임했다.

 중앙연회부흥단 이‧취임감사예배가 지난 23일 광주교회에서 드려졌다.

제18대 단장에 취임한 조현태 목사(상용교회)는 “막중한 직임이 부담이 되어 어른들께 기도와 지도를 부탁드렸는데 전용춘 목사님께서 입은 옷이 어울리지 않아도 입은 옷에 어울리게 일하면 된다고 격려해 주셨다”면서 “옷에 걸맞게 열심히 노력하겠다. 부흥단 사업을 잘 할 수 있도록 기도해달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임단장 최종호 목사(광주교회)는 “이광석 전 감독, 부흥단임원들, 광주교회 성도들이 도와주셔서 행복했다”며 “조현태 목사에게 단장을 물려주어 행복하다”고 이임사를 전했다.

이‧취임식에서 중앙연회 김종현 감독과 취임단장은 최종호 목사에게 공로패를 증정했고, 조현태 목사는 이임단장과 김 감독, 각 기관에게 부흥기와 취임패, 축하패를 각각 전달받았다.

제18대 부흥단의 시작을 축하하고 격려하는 시간도 진행됐다.

이영우 목사(지도위원)는 격려사를 통해 “믿음과 용기와 능력을 가졌으니 잘 감당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축사에 나선 이길윤 목사(전국부흥단장)는 “부흥사는 말씀을 선포하고 성도의 잘못된 신앙생활을 고쳐주는 것”이라며 “취임단장님과 함께 중앙연회가 더욱 부흥되길 바란다”고 했고, 김광중 목사(중앙연회 감신동문회장)는 “부흥단의 영혼구원 사역이 귀하다. 하나님과 함께함으로 잘 감당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앞서 열린예배에서는 김종필 목사(상임부단장)의 사회로 박종철 목사(부단장)가 기도를, 소병훈 목사가 성경봉독을, 김종현 감독이 ‘여호와의 불’이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김 감독은 “강단의 부흥은 말씀에서 시작된다. 부흥단은 철저히 말씀에 의지하여 부흥해야 한다”고 주문했고, 이광석 목사(제8대 감독)가 축도했다.

부흥단은 이‧취임감사예배에 이어 워크샵을 갖고 결속을 다졌으며, △임원세미나(4월 18일, 이천중앙교회) △교역자 사모 산상성회(6월 3-5일, 곤지암 실촌수양관) △임원수련회 및 선교지 탐방(6월 17-20일, 일본) △사모수련회(9월 23일, 미정) 등을 진행해 간다.

가한나 기자  hann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가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