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CTS, 산불 피해 돕기 위한 특집방송 편성‘콜링갓’ ‘열방을 향하여’ 등 한국교회에 기도 요청
CTS는 계획됐던 방송을 전면 취소하고 산불로 인해 피해를 입은 교회를 직접 찾아가 한국교회가 함께 도울 수 있는 내용의 특집방송을 편성했다.

CTS기독교TV(이하 CTS)가 강원 고성 속초지역 산불로 피해를 입은 특별재난지역 고성과 속초 교회 및 주민들을 돕기 위한 특집방송을 마련했다.

현장을 직접 생방송으로 연결해 피해 지역소식을 전한 CTS보도팀은 현장을 찾은 한국교회 지원팀을 동행 취재하고, 한국교회가 재난 지역을 도울 수 있는 정보를 함께 공유한다.

15일에 방송되는 ‘열방을 향하여’도 산불피해 성도들을 돕기 위한 방송으로 마련되며, 16일 ‘땅끝으로’에서는 피해를 입은 교회를 직접 찾아가 한국교회가 함께 도울 수 있는 내용의 특집방송 할 예정이다.

CTS 대표 기도프로그램 ‘콜링갓’에서는 이번 주 오프닝부터 산불 현장과 지역 주민들, 교회를 위한 기도로 프로그램을 시작하며, 매일 강원도 산불 관련 소방관과 교회‧성도‧목회자들을 직접 전화로 연결해 도울 방법과 기도 요청을 진행할 예정이다.

지난 10일에는 7000미라클 제작팀이 ‘생방송 예수사랑여기에’를 통해 강원 산불 현장 전체 상황 및 지역 교회와 주민들의 현황을 알리고 함께 기도 요청 및 후원에 나섰다.

CTS는 “특별모금방송 CTS WEEK를 고난주간인 4월 15일부터 5일간 진행할 계획이었으나, 모금방송을 전면 취소하고 강원도 재난 지역을 위한 특별 방송으로 다음 주까지 제작할 예정”이라며 “CTS WEEK 특별모금방송은 5월에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독교타임즈  webmaster@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