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6월 제주를 ‘복음’으로 물들인다복음의전함 ‘대한민국을 전도하다’ 3차 캠페인 전개
엄정화‧김신의 등 크리스천연예인도 동참

대한민국을 복음으로 물들이는 광고선교 캠페인을 펼치고 있는 복음의전함(이사장 고정민)이 6월 한달 간 제주에서 ‘대한민국을 전도하다’ 캠페인을 펼친다.

제주성시화운동, 제주도기독교교단협의회, 제주 5개지역 교회협의회와 함께 진행하는 이번 캠페인에는 제주 전역 463개 교회 외벽에 대형 복음광고를 세우는 한편 복음광고 전도지 23만장이 지원된다. 또한 6월 1일에는 제주 지역 교회들과 연합해 대규모 거리전도도 전개한다.

제주 캠페인에는 가수 겸 배우로 활동 중인 엄정화와 밴드 ‘몽니’의 보컬 김신의가 기존 모델인 개그맨 김지선, 가수 박지헌, 배우 주다영 등과 함께 광고 포스터 모델로 등장한다.

복음의전함 측은 “이번 캠페인에서는 제주의 치유와 복음화를 위해 지역 교회가 연합해 거대한 복음전파의 물결을 일으킬 예정”이라며 “복음을 통해 제주4‧3 이후 오랫동안 내재된 아픔과 상처를 치유하고 이 땅에 새로운 희망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김준섭 기자  joon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