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박양우 문체부장관, 한교총 방문

신임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지난 10일 한국교회총연합(대표회장 이승희·박종철·김성복, 이하 한교총)을 방문했다.

취임인사차 한교총을 방문한 박 장관은 “문체부가 종교와 문화, 체육 등 사람의 삶과 관계된 영역들을 다루고 있는데 특히 종교 영역이 중요하다”고 강조한 뒤, “한국사회의 통합을 위해 기독교계가 적극 협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참석한 한교총 관계자들은 정부가 사회윤리 문제를 법제화 하는 것에 대해 지적하고 정부의 NAP 독소조항과 관련 헌재 판단에 대한 교계의 입장을 전달했다. 이에 박양우 장관은 “기독교가 생명을 중시해 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면서 “서로의 이해관계와 입장차가 있지만 행정을 처리하는 입장에서 공평하게 업무를 처리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이날 한교총에서는 대표회장 박종철 목사(기침 총회장)와 김성복 목사(예장고신 총회장), 상임회장 림형석 목사(예장통합 총회장)가, 문체부에서는 신임 박양우 장관을 비롯 이우성 종무실장과 백중현 종무관이 배석했다.

김준섭 기자  joon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