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하나님 나라 신학’으로 한국교회 미래 제시’실천신대, 내달 20-21일 ‘하나님나라 목회박람회’ 개최
지난 12일 연동교회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박원호 총장이 취지를 설명하고 있다.

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총장 박원호, 이하 실천신대)가 내달 20-21일 대한성공회 서울주교좌성당에서 ‘하나님 나라 목회박람회’를 개최한다. ‘하나님 나라를 목회하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박람회는 실천신대가 추구하는 ‘하나님 나라 신학’을 바탕으로 현장목회를 위한 각 실천신학 분야의 구체적 사례를 공개하는 자리로 마련된다.

박람회에는 박원호 총장이 ‘하나님 나라와 목회’라는 제목으로 교회론에 대해 기조강연을 펼치고 토마스 그리어 롱(Thomas G. Long) 교수(에모리대 캔들러신학원)가 주강사로 나서 △‘은유보다 강력한 그 무엇이 여기에’ –예수 비유의 능력 선포 △‘다양한 목소리, 그러나 하나인 하나님 나라’ - 예수 비유의 다양성을 선포하고 경청하기 등 예수님의 비유적 상상력을 설교하는 방법 등을 제시 할 예정이다.

또한 정재영 교수가 ‘하나님 나라에 대한 목회자 인식조사’를 발표한다. 이 조사는 목회자들이 ‘하나님 나라’라는 개념을 어떻게 인식하고 있는지 알아보고 목회자들이 ‘하나님 나라’ 주제를 목회에 어떻게 적용하고 있는지 실태를 파악하기 위한 목적으로 조사됐다.

이외에도 하나님 나라와 관련해 △선교 △봉사 △상담 △영성 △성경공부 △제자도 △교육 주제로 강의가 진행된다.

박람회에서는 또 「하나님 나라 목회의 이론과 적용, 그리고 사례」라는 700페이지에 달하는 책도 공개된다. 이 책은 하나님 나라 목회를 주제로 한 실천신대의 △종교사회학 △교회론 △목회신학 △실천신학 △예배학 △설교학 △교회교육학 △상담학 △소공동체론 △선교학 △디아코니아학 △커뮤니티 빌딩 등의 여러 전공과목의 내용이 수록 돼 있다.

이와함께 박람회에서는 교재, 선교, 마을목회, 목회상담, 예배 등과 관련된 15개 단체의 부스가 마련돼 하나님 나라 목회에 대한 실제 사례도 소개된다.

지난 12일 연동교회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박원호 총장은 “하나님나라 목회박람회는 단순한 신학세미나가 아닌 하나님 나라 패러다임을 회복함으로 교회를 살리고 새롭게 하기 위한 자리”라며 “학교의 가르침이 상아탑에만 머무르는 것이 아닌 실제로 교회현장에 적용되고 도울 수 있도록 마련된 자리”라고 취지를 밝혔다.

김준섭 기자  joon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