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1027호 신간안내불편한 은헤 외 2권

불편한 은혜
장승권/ 예영커뮤니케이션

성경을 읽다보면 주님께서 주시는 메시지가 때로는 불편하게 다가올 때가 있다. 성경대로 사는 것이 어렵기 때문이다. 이런 이들에게 필요한 책 「불편한 은혜」가 최근 출간됐다. 이 책은 주님께서 주시는 은혜는 바로 그 ‘불편함’ 속에 담겨져 있음을 강조하고 있다고 말한다. 저자는 “불편함의 뚜껑을 열면 그 안에 생명과 구원으로 인도하는 놀라운 하나님의 은혜가 가득 차 있음을 발견하게 될 것”이라며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읽고 묵상하면서 불편해지는 것은 주님의 은혜가 시작되는 출발점”이라고 강조했다.

 

그래, 그래
김수영 / 도서출판 진원

김수영 작가가 네 번째 동화 ‘그래 그래’를 펴냈다. 어린이들에게 긍정의 힘과 사랑의 힘을 길러주는 가족동화이다.
저자는 “주인공 구름이가 별명대로 ‘그래 그래’를 잘해서 결국 소원을 이루며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아이로 성장하는 이야기를 담았다”며 “‘그래 그래’는 ‘안 돼’ ‘싫어’ 보다 힘을 주고 소망을 주는 단어”라고 강조했다. 뭐든지 쉽게 포기를 잘하고 자신감을 잃어버린 채 무의미하게 살아가는 아이들과 어른들. 웃음이 없고 부정적인 말을 하는 이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주고 싶어 책을 펴내게 됐다는 저자는 “지금은 힘들지만 조금만 참으면 잘 될 거야. (그래, 그래) 하나님께 기도하면 꼭 이루어질거야 (그래, 그래)라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었다”며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그래, 그래」 동화를 통해 가정마다 웃음을 되찾고 행복을 되찾았으면 좋겠다고 소원했다.

 

성경을 사랑합니다
전광 / 생명의말씀사

기독교인이라면 연초, 성경 일독 계획을 세워봤을 것이다. 하지만 계획을 실천하는 것은 말처럼 쉬운 일이 아니다. 성경을 가까이 하려고 노력은 하지만 하루에 한 장 읽는 것 조차 버거울 때가 많다. 이런 이들을 위한 「성경을 사랑합니다」가 출간됐다. 저자는 이 책을 읽다보면 성경 사랑이 씨앗처럼 심겨져 어느덧 자연스럽게 성경을 사랑하는 마음이 자라나고 커져가는 경험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한다.
저자는 “이 책을 통해 우리의 마음에 매일같이 자라나는 ‘유혹의 잡초’를 뿌리 뽑고 그 자리에 성경의 진리의 말씀을 심어 날마다 마음의 정원을 아름답게 가꾸기를 바란다”고 소망했다.

 

기독교타임즈  webmaster@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