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사랑 나누는 기쁨’ 전하는 서울연회원성웅 감독, 산불피해 지역 방문...성금과 구호품 전달
원암교회를 방문 성금을 전달하는 원성웅 감독과 양광교회 대표

서울연회(원성웅 감독)가 강원도 산불피해 지역을 찾아 사랑의 성금 및 구호품을 전달했다.

원성웅 감독은 지난 4일 이재민 지원 사업을 펴고 있는 속초 기독교종합복지회(관장 엄순기 목사)를 방문해 위로기도회를 갖고 성금과 석관제일교회가 기증한 구호품을 전달했다.

이어 산불로 교회가 전소된 속초북지방 원암교회를 찾아 이격호 전도사를 위로하고 서울연회와 정동제일교회, 양광교회 등이 마련한 성금을 전달했다.

원성웅 감독은 이들을 위로하는 자리에서 로마서 15장의 말씀을 인용하면서, 어려움에 처한 이웃을 돌보는 것은 기독교인이 마땅히 해야 할 일이며 사랑을 나누는 기쁨이 크다고 말하고 산불피해를 입은 교회와 지역 주민을 위해 계속 기도하고 돕겠다고 약속했다.

서울연회의 이번 산불피해지역 성금 구호품 전달식은 서울연회 희망봉사단이 주관했으며, 유병돈·송주일·이재석·김창겸 목사와 이천만·김경은·심억조 장로 등이 동행했다.

<사진제공=서울연회 본부 김창겸 목사>

서울연회 희망봉사단
원성웅 감독과 정동제일교회 김경은 장로가 원암교회 이격호 전도사에게 성금을 전하고 있다.
속초 기독교종합복지회를 방문해 석관제일교회가 기증한 구호품을 전달하는 모습

 

 

 

김준섭 기자  joon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