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연합의 전통 이어가겠다”한교총, 교단총회장‧원로 등 대상으로 감사초청오찬

한국교회총연합(대표회장 이승희‧박종철‧김성복 목사, 이하 한교총)은 지난 5일 서울 그랜드앰배서더호텔 19층 오키드룸에서 교단총회장, 교계원로, 기관장 등을 대상으로 감사초청오찬을 진행했다.

대표회장 박종철 목사(기독교한국침례회 총회장)는 오찬에 참석한 이들을 환영한 뒤, “한교총은 민족복음화와 세계선교를 위해 힘쓴 한국교회 연합운동의 전통을 이어가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이 전통을 계속 이어나간다면 한국교회의 위상은 높아질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인사말을 전한 이정익 목사(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 증경총회장)는 한교총이 한국교회 연합을 위해 묵묵히 역할을 감당하고 있음을 치하했다. 또한 김희수 목사(월드비전 본부장)는 “월드비전은 한국교회를 섬기고 있다”면서 “가난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을 섬기는 일에 한교총과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진행된 예배에서는 박종철 목사의 사회로 이주훈 목사(상임회장, 예장백석대신 총회장)가 기도, 전계헌 목사(직전 대표회장, 예장합동 증경총회장)가 설교, 최기학 목사(직전대표회장, 예장통합 증경총회장)가 축도했다.

이날 오찬자리에 감리회에서는 신경하 감독과 김종훈 목사, 박영근 행정기획실장이 참석했다.

한편 감리회는 김영민 목사를 한교총에 정책국장으로 파송했다.

김준섭 기자  joon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