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한교총, 하늘에와 MOU건강한 다음세대 키우는 일에 협력키로

한국교회총연합(대표회장 이승희‧박종철‧김성복 목사, 이하 한교총)은 다음세대들에게 좋은 뮤지컬을 통해 정서적 안정과 건전한 가치관을 형성해 건강한 구성원으로 자라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사)뮤지컬 창작터 하늘에(대표 문경수, 이하 하늘에)’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7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한교총 대표회장 이승희 목사(예장 합동 총회장)와 하늘에 라숙경 상임이사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양기관은 다음세대들이 폭력으로부터 방치되는 것을 예방하는 한편 긍정적인 자아형성과 신앙적인 돌봄 사역을 통해 건강한 다음세대를 키워나가는 일에 상호 협력하게 된다.

이승희 목사는 “한국교회가 그리스도의 마음을 가지고 다음세대에 건강한 사회를 물려주는 일에 협력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김준섭 기자  joon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