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김기현의 칭찬박사 천국운동
칭찬의 50가지 비유와 효과 (2)김기현 목사(미인대칭교회)

칭찬은 협동을 유도하고 화는 불화를 만든다. 화는 모든 병과 불화의 근원이다. 화는 이성의 끈을 놓아버리게 하는 촉매다. 화는 인간을 칼의 끝으로 뛰어들게도 한다. 억울한 일을 당했다고, 상대의 잘못을 바로잡는다고 벌컥 화를 내서는 안 된다.

칭찬은 협동을 유도하지만 화는 불화를 즐긴다.(세네카의 「인생론」에서). 표출된 화는 막대한 손실을 불러온다. 분노 호르몬은 15분이면 정점을 찍고 분해되기 시작한다. 그래서 15분을 잘 참아내는 것이 중요하다. 틀림이 아니라 다름을 인정하고, 상대의 입장에서 3번만 생각해보기, 화낸 다음의 결과와 참을때 비교 등이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 하지만 일상 생활가운데 화는 매일 생긴다. 이 화를 매일매일 밖으로 잘 배출해 내는 훈련이 필요하다. 가장 쉽고 간단한 방법이 바로 웃음과 칭찬이다. 하루 3분 웃음클럽을 가정이나, 회사에서 실천해 보길 권한다. 그리고 가장 건강한 방법으로 화를 해결한 자신을 향해 정말 잘했다고 칭찬하라. 화를 가장 건강하고 실질적으로 해결해 내는 방법이다.

1.칭찬은 신용카드다. 어디서나 통용된다. 2.칭찬은 위대한 대통령이다. 역사를 새로 쓰게 만든다. 3.칭찬은 만능열쇠다. 어디나 열고 들어간다. 4.칭찬은 엿장수다. 칭찬 소리 나면 사람이 몰려온다. 5.칭찬은 예술가다. 상품도 작품으로 바꿔 놓는다. 6.칭찬은 굿 뉴스 아나운서다. 좋은 소식이 널리 널리 퍼진다. 7.칭찬은 자석이다. 사람을 끌어들인다. 8.칭찬은 요술 방망이다. 지옥도 천국으로 만든다. 9.칭찬은 메아리다. 반드시 돌아온다. 10.칭찬은 컴퓨터 수리공이다. 고장난 인생을 고쳐 준다.

11.칭찬은 곶감이다. 울음 뚝 그친다. 12.칭찬은 최고의 동기부여가이다. 무슨 일이든 할 수 있게 한다. 13.칭찬은 화장실이다. 속까지 시원하다. 14.칭찬은 씨앗이다. 무한한 가능성을 갖고 있다. 15.칭찬은 불가마다. 모르는 사이에 독소가 빠져나간다. 16.칭찬은 금메달이다. 받으면 기분 좋고 금 같은 사람으로 변화된다. 17.칭찬은 고급 영양 크림이다. 피부를 아주 곱게 만들어 준다. 18.칭찬은 종합 비타민이다. 몸과 마음이 상큼해진다. 19.칭찬은 옛날이야기다. 들을수록 구수하다. 20.칭찬은 암 전문의다. 칭찬은 암도 고친다.

21.칭찬은 피아노 조율사다. 불협화음을 없앤다. 22.칭찬은 벽치기다. 그대로 돌아온다. 23.칭찬은 양식이다. 매일 먹어도 부작용이 없다. 24.칭찬은 응원 단장이다. 자신감이 넘친다. 25.칭찬은 처갓집 말뚝이다. 자꾸 절하고 싶다. 26.칭찬은 조수미 노래다. 듣고 나면 또 듣고 싶어진다. 27.칭찬은 영혼이다. 보이지 않지만 가장 중요하다. 28.칭찬은 초병이다. 밤에도 나를 지켜 준다. 29.칭찬은 사람들의 촉매제다. 인간관계를 부드럽게 한다. 30.칭찬은 어머니다. 만나고 싶고 그립다.

31.칭찬은 태양 빛이다. 모두를 따뜻하게 한다. 32.칭찬은 무더위의 에어컨이다. 온몸이 시원케 된다. 33.칭찬은 개그맨이다. 사람을 웃게 만든다. 34.칭찬은 옹달샘이다. 마음의 갈증을 깨끗이 씻어 준다. 35.칭찬은 효자다. 효도 받은 것처럼 행복하다. 36.칭찬은 재롱둥이다. 사람들에게 기쁨을 준다. 37.칭찬은 가정의 혁명가다. 가정의 분위기를 확 바꿔 준다. 38.칭찬은 친한 친구다. 언제 만나도 즐겁다. 39.칭찬은 연애편지다. 받으면 흥분된다. 40.칭찬은 정신과 의사다. 만나면 정신이 맑아진다.

41.칭찬은 내과 의사다. 속까지 시원하다. 42.칭찬은 산소다. 마시면 머리가 맑아진다. 43.칭찬은 애인이다. 생각만 해도 설레인다. 44.칭찬은 후원회장이다. 언제나 지지해 주고 응원해 준다. 45.칭찬은 고기 맛이다. 먹어 본 사람만 맛을 안다. 46.칭찬은 행복배달부다. 칭찬만 배달되면 행복이 넘친다. 47.칭찬은 행복의 마술사다. 고통을 당해도 몇 배의 힘이 난다. 48.칭찬은 로또 복권이다. 인생의 대박이다. 49.칭찬은 1%의 영감이다. 99%의 잠재된 능력을 끌어낸다. 50. 칭찬은 다이아몬드다. 사랑의 결정체이다.

기독교타임즈  webmaster@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