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한기총, 기독교대표단체 아냐”목정평, 강력비난 성명
한국CCC, 탈퇴서 제출

전국목회자정의평화협의회(상임의장 이광익 목사, 이하 목정평)는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한기총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의 언행과 관련해 일반 선한 목회자들은 물론 건강한 교회들까지 국민으로부터 불신 당하게 하는 일이라고 강력하게 비난했다.

목정평은 19일 발표한 성명을 통해 “한국교회 신뢰와 목회자들의 위상이 한기총의 전광훈 목사와 그 집단에 의해 추락하고 있는 안타까운 현실을 목도하고 있다”면서 “한국기독교총연합회는 한국기독교를 대표하는 단체가 아니라”고 지적한 뒤 “한기총의 뿌리는 과거 군사독재정권과 밀월관계에 있고 설립 목적은 정의와 평화에 헌신해 온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를 분열시키기 위한 책동이었다”고 주장했다.

목정평은 이어 전광훈 목사의 과거 행적을 들춰내면서 “목사의 호칭을 붙이는 것은 선량한 많은 목회자들의 인격을 훼손하는 일”이라고 맹비난했다.

한국대학생선교회(CCC, 대표 박성민 목사)도 지난 19일 탈퇴서를 제출하고 한기총과 선을 그었다. CCC는 그동안 한기총 회원단체로 참여해 왔으나 활동은 하지 않은 상태이다.

CCC는 “한기총이 성명서를 발표하면서 한경직 목사와 김준곤 목사(한국CCC설립자)가 한기총 설립을 주도했다고 주장하고 있다”고 말한 뒤, “하지만 김준곤 목사는 한기총 설립에 참여한 바 없다”면서 “앞으로 김준곤 목사를 언급하지 말라”고 불괘감을 드러냈다.

 

 

김준섭 기자  joon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