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한교봉, 고성산불 이재민에 물품 지원

한국교회봉사단(공동대표회장 이영훈‧정성진‧고명진 목사, 이하 한교봉)은 지난달 26일 강원도 고성군 토성면에 위치한 성천보건진료소 앞 강원 산불 이재민 임시조립주택단지에서 이재민들을 위한 물품을 지원했다.

한교봉은 이날 4000만원 상당의 소화기 1500개와 임시조립주택 281동에 필요한 4300만원 상당의 방충방, 도어클로저 등 8300만원 상당의 설비를 이재민들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이경일 고성군수에게 전달했다.

이 군수는 감사인사를 전하고 “이재민들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복구될 때까지 임시로 마련된 주택에서 불편함 없도록 지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고성군기독교연합회장 김해수 목사는 “한국교회와 성도들의 기도와 후원으로 이재민들이 큰 힘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교봉은 지난 4월 8일부터 강원도 산불 피해 주민 돕기 모금 캠페인을 진행했으며 산불 피해지역 기독교연합회, 속초시청, 고성군청과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이재민들과 피해를 입은 교회를 돕고 있다.

 

김준섭 기자  joon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