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한국교회, “미디어로 소통하자”제3회 국제 기독교 방송미디어 컨퍼런스 개최

제3회 국제 기독교 방송미디어 컨퍼런스(이하 ICMC)가 ‘교회 미디어로 소통하라’라는 주제로 지난 19-20일 광림교회(담임 김정석 목사)에서 개최됐다.

CTS기독교TV(회장 감경철, 이하 CTS)가 주최하고 한국교회방송기술인연합회가 주관한 ICMC에는 급변하는 미디어 변화 속에서 세상과 다음세대들에게 효과적으로 복음을 전하기 위해 전국 교회에서 모인 미디어 사역자 및 목회자 500여명이 참석했다.

주제 강의에 나선 마크 첵 목사(4B Media 공동대표/Hope Unlimited Church 수석목사)는 직접 운영 중인 4B미디어 사역을 소개하며 “미디어 사역자는 가장 강력한 이야기를 가진 주인공이다. 우리는 하나님이 주인이시기 때문에 우리에게 있는 믿음의 이야기들을 탁월하게 전달하는 전달자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강성철 선교사(울산대영교회), 김병삼 목사(만나교회), 지용근 대표(지앤컴 리서치), 황인권 대표(인권앤파트너스), 김태훈 목사(한주교회/ 커뮤니온 대표)가 강사로 나서 효과적인 선교적 미디어의 방향과 교회 미디어팀 운영 및 콘텐츠화 등에 대해 설명했다.

강사들은 “미디어를 통한 선교가 현 시대에 필요한 사명이며, 한국교회가 이 사역에 함께 동참하자”고 제안했다.

강의 후에는 참석자들의 질문을 모아 질의응답 시간이 진행됐으며, 총 15개 주제로 나눠진 트랙 세션 시간에는 영상 장비 활용과 제작 방법, 스마트폰 영상 제작, 교회 무대, 음향 운영 등 다양한 미디어 활용을 위한 선택 강의가 이어졌다.

ICMC는 교회 방송 미디어가 단순한 기술과 도구를 넘어 이 시대 복음 전파에 강력하고 효과적인 도구이자 사역임을 한국교회에 알리기 위해 시작됐다.

 

가한나 기자  hann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가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