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교회학교 살리는 ‘제2회 광림컵 유소년 축구대회’광림교회‧교회학교연합회 주최, 가산중앙교회‧드림FC‧신나는교회‧수안보교회 우승 차지

광림교회(담임 김정석 목사)와 교회학교서울남연회연합회(회장 갈종화 장로)가 공동주최한 ‘제2회 광림컵 유소년 축구대회’가 지난달 28일 경기도 남양주 국제광림비전랜드에서 개최됐다.

이날 대회에는 전국에서 모인 학생‧학부모‧교사 등 750여 명이 참석했으며, 22개 교회학교 축구팀과 5개 축구클럽(FC)이 경합을 펼쳤다.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된 경기 결과 미취학 아동으로 구성된 U6부문에서는 서울 가산중앙교회가 우승의 기쁨을 안았다. 초등학교 1·2학년으로 구성된 U8은 드림FC, 초등학교 3·4학년인 U10은 성남 신나는교회, 고학년팀인 U12는 충북 수안보교회가 우승컵을 차지했다.

이날 경기는 서울남연회 최현규 감독과 김정석 목사 등의 시축으로 시작됐다. 이 자리에서 김정석 목사는 “축구경기를 통해 교회학교가 살아나길 바란다”고 전했다.

가한나 기자  hann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가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