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농도한마당으로 따뜻한 겨울 되세요”2019 감리회 농도 한마당
7일 '2019 농도한마당' 김장 나눔 행사에서 김치를 담그고 있는 감리회 임원들.

친환경 김치 1300개 상자가 수도권 지역아동센터와 공부방, 독거노인에게 전달됐다.

올해로 25회를 맞는 ‘2019 감리회 농도한마당’이 지난 7일 감리회 본부 앞 희망광장에서 열렸다.

‘사랑의 친환경 김장나누기 행사’에는 250여 명의 봉사자들이 참가해 김치를 담갔다. 절인 배추 7300kg은 춘천, 단양, 아산, 홍천, 강화 등 농촌교회 성도들이, 김칫소는 아산송악교회 성도들이 버무려 마련됐다. 

김장 봉사에는 종교교회, 용두동교회, 광희문교회, 정동제일교회, 중곡교회, (사)따스한이웃 등 수도권 13개 교회 성도들이 나섰다. 농촌교회와 도시교회가 함께 담근 김치는 5~10kg씩 1300개 상자에 담겨 전달됐다.

집행위원장 박순웅 목사(서로살림농도생협 이사장, 동면교회)는 “‘농도한마당’은 도시교회가 농촌교회에 힘을 실어주고 함께 이야기를 나누는 화합의 장이다. 김장 행사로 농촌교회가 도시교회와 상생할 뿐 아니라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을 전할 수 있어 감사하다”고 전했다.

김장나눔 행사 외에도 전국 곳곳에서 찾아온 농촌교회 성도들의 농산물 직거래장터도 함께 열렸다.

이날 김장행사에서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은 농도한마당집행위원회에 금일봉을 전달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서울 15개 교회가 함께 하는 (사)따스한 이웃, 감리회 본부, 연회, 감리회평신도단체 등이 약 7천여 만 원을 후원했다.

환영사와 김장 김치에 직접 나서기도 한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은 “농도한마당을 통해 농촌교회와 도시교회가 함께 부흥하는 감리교회를 만들자”고 전했다.

 

농도한마당 시작에 앞서 흥겨운 농악을 선보인 송악교회 풍물패
인사말을 전하는 서울연회 원성웅 감독(선교국위원장)
기도하고 있는 여선교회전국연합회 백삼현 회장
격려사를 전하고 있는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
농촌교회가 농사지은 친환경 절인배추
인사를 전하는 농도한마당집행위원원회
축도하고 있는 공동집행위원장 도준순 목사(서울남연회 前 감독)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이 농도한마당집행위원장 박순웅 목사에게 금일봉을 전달했다.
2019 농도한마당 김장 나눔 행사에서 김치를 담그고 있는 감리회 임원들
2019 농도한마당 김장 나눔 행사에서 김치를 담그고 있는 감리회 임원들
김치 담그기 봉사에 참석한 도시교회 성도들
김치 담그기 봉사에 참석한 도시교회 성도들
김치 담그기 봉사에 참석한 도시교회 성도들

김목화 기자  yesmoka@hanmail.net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목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