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구세군, '설 나눔 키트' 나눔으로 자선냄비 나눔활동 시작

민족 고유의 명절 설을 앞두고 구세군이 전국 각 지역에서 ‘아름다운 설 나눔 행사’를 진행한다.

구세군한국군국(사령관 김필수, 이하 구세군)은 16일 오후 2시 구세군 영천영문을 시작으로 20일 오전 10시 서대문 브릿지종합지원센터, 돈의동쪽방상담소, 남대문쪽방상담소에서 ‘설 나눔 키트’ 배분을 진행한다.

16일 오후 2시 구세군 영천영문을 시작으로 20일 오전 10시 서대문 브릿지종합지원센터, 돈의동쪽방상담소, 남대문쪽방상담소에서 ‘설 나눔 키트’ 배분을 진행한다.

설 나눔 키트는 라면, 컵밥, 식용유, 고추장, 치약, 칫솔 등 꼭 필요한 생필품으로 구성했다. 설 나눔 키트는 전국 국민들의 따뜻한 마음이 담긴 자선냄비 성금과 금융권이 함께하는 아름다운 나눔으로 모은 기금으로 마련됐다. 이날 행사 외에도 구세군 사회복지시설 및 전국 구세군 네트워크를 통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8,400여 가정에 전달된다.

구세군 관계자는 “지난겨울 거리에서 울렸던 종소리를 듣고 따뜻한 마음을 나누어 주었던 모든 분들 덕분에 2020년 첫 나눔을 하게 되었다. 소외된 이웃들이 풍성하고 따뜻한 설을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목화 기자  yesmoka@hanmail.net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목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