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빈곤 없는 나라 꿈꾸는 '부스러기사랑나눔회'2020년까지 빈곤·결식 아동이 한 명도 없는 나라 만들기 운동

부스러기사랑나눔회가 지난 2005년부터 시작한 ‘2020년까지 빈곤·결식 아동이 한 명도 없는 나라 만들기 운동’의 준말인 ‘빈나2020’의 목표를 세우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노력을 해오고 있다.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2020년까지 빈곤 아동이 없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기업 및 일반 후원자들과 함께 지속해서 협력할 것이다. 2020년 이후에는 빈곤뿐 아니라 모든 세상의 아이들이 행복한 주체로 살아갈 수 있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뿐만 아니라 심리 결핍 등 정서적인 문제를 세심하게 찾아내 아이들을 건강하게 돌보는 것을 새로운 비전으로 세우기 위한 작업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지난해 일반관리비에 3억 1000만 원, 모금비용에 1억 5000만 원가량을 사용했다. 이는 목적사업비(130억 원) 대비 각각 2.4%, 1.2% 수준으로, 비중이 크지 않다.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기부금품의 모집 및 사용에 관한 법률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법에 근거해 기부금품의 15% 이내에서 모집비 등 필요비용을 사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지난해 총자산 기준으로 상위 20개 자선 공익법인 중 18위(31억 3800만 원)를 차지했다. 지난해 20개 자선단체를 통해 총 2조원에 가까운 기부금이 모집된 가운데,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52억 5000만 원의 기부금을 받아 기부금 순위 17위를 기록했다. 20개 자선단체가 지난해 받은 기부금 평균은 989억 원 수준이다.

특히 지역사회아동보호 사업은 부스러기사랑나눔회의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핵심 사업이다. 크게 부실센터 운영과 지역단 위탁운영으로 나뉜다.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옹달샘지역아동센터, 안산시립지역아동센터, 어깨동무신나는집지역아동센터, LH행복꿈터 현동지역아동센터 등 지역아동센터 4개소를 운영하면서 인성 함양, 진로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 밖에도 가정해체, 방임, 빈곤 등으로 보호가 필요한 아동에게 가정과 같은 주거환경에서 보호, 양육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동생활가정 1개소와 단기 쉼터 2개소도 운영하고 있다. 방임·학대 및 성학대 피해아동을 위한 서울시 지정 학대아동 치유보호그룹홈인 민들레쉼터와 단기쉼터인 대전민들레쉼터, 대전민들레플러스쉼터가 있다.

빈곤아동 지원은 위기아동지원, 아동발달지원 사업으로 구성돼 있다. 온라인 기부채널 'dreamfull(드림풀)'을 통해 일상생활을 위협받거나 위기, 긴급상황에 놓인 아동과 그 가정에 주거, 생활, 교육, 문화, 의료, 심리치유나눔 등의 도움을 전달한다.

또 건강한 나눔문화를 가지고 있는 기업 또는 단체, 개인 후원가족과 함께 지역아동센터, 빈곤 현장의 아동에게 기본적인 의식주와 심리정서치유 프로그램, 진로교육 등을 지원하고 있다.

후원가족과 아동간에 1:1 결연을 맺어 일상생활, 재능계발, 심리정서 등을 지원하는 다양한 장학금도 지급한다. 단체 관계자는 "단순한 경제적 지원을 넘어 개별 아동의 욕구에 따른 직접적, 전문적, 지속적 지원을 통해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돕고 있다"면서 "아이들이 자존감을 소중히 세워가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결연아동을 '장학생', 후원금을 '장학금'이라 부른다"고 밝혔다. 국내아동결연은 물론, 베트남 빈곤 아동과 한국 후원가족을 연결해 학비, 생활비, 의료비 등을 지원하는 해외아동결연도 진행한다.

1986년 단돈 1000원으로 시작해 30여 년째 이어오고 있는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빈곤환경의 모든 아동이 삶의 주체로서 행복하고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아동의 권리를 보장한다’는 미션 아래 빈곤아동의 생존권을 보장해 건강한 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게 돕는 국내 자선 단체다.

부스러기사랑나눔회는 아동중심, 현장중심, 후원가족중심이라는 세 가지 원칙을 바탕으로 지난해 지역아동센터 운영지원사업, 빈곤아동지원사업, 아동결연장학지원 사업 등을 운영했다.

 

기독교타임즈  kmctime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종용 2020-01-22 12:18:24

    날마다 시간마다 도우시고 이끄시는 성령님의 보살핌으로 살아가는 삶의 이야기
    십자가의 삶과 주님 큰 영광 받으시옵소서
    주님 도우소서 http://blog.naver.com/dltjsry0191   삭제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