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문체부 장관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감리회 협조 요청”27일 박양우 장관 감리회 본부 방문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오른쪽)이 27일 오후 2시 기독교대한감리회 본부를 방문해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에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이 27일 오후 2시 기독교대한감리회 본부를 방문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박 장관은 이날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과의 만남에서 “감리회가 정부 시택에 따라 코로나19 예방 활동에 앞장서주고 있는 데 감사를 전한다. 교회는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시설인 만큼 더욱 철저하게 예방해야 한다”고 말했다.

윤보환 직무대행은 “목회서신으로 전국 감리회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조치를 수차례 당부했다. 또 교회협 차원에서도 적극적이고 철저하게 코로나19 예방 조치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질병관리본부에서 발행한 감염병 예방수칙 포스터를 각 교회에 게시하고 감리회의 정부 시책 등 사항을 적극적으로 협조해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왼쪽)이 감독회장실을 방문한 박양우 장관(두번째)와 문화체육관광부 관계자들과 함께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따른 논의를 하고 있다.

김목화 기자  yesmoka@hanmail.net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목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때를위함 2020-02-29 15:17:29

    국가적 위기에 정부의 책임자가 감리회를 찾아와 협조와 지원을 당부하는 모습 보기 좋습니다. 무엇보다 영성과 인픔으로 안정적 지도력을 행사하시는 윤감독회장 직대님이 감리회와 한국교회를 대표하는 신뢰를 받으시는 모습이 뿌듯합니다. 야바위 전만희가 총회장 노릇을 하고 있었다면 생각만해도 끔직합니다.   삭제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