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계산중앙, 코로나19 위한 선교나섰다지방 내 10개 비전교회 지원
계양구 불우이웃 쌀 4000kg
계산중앙교회(최신성 목사)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계양구 관 내 불우이웃을 위해 쌀 4000kg을 기부했다.

 

계산중앙교회(최신성 목사)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방 내 비전교회를 위해 특별지원금을 전달하고, 계양구 관 내 불우이웃을 위해 쌀 4000kg을 기부했다.

특별지원금은 계산중앙교회의 선교헌금과 성도들의 자발적 모금이 이어지면서 마련됐다.

계산중앙교회 관계자는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말로 하는 사랑이 아닌 행동으로 보여주는 사랑, ‘이웃사랑헌금’에 동참할 수 있어 뿌듯하고 감사하다”고 전했다.

최신성 목사는 “코로나19 사태로 온 국민이 정신적, 물질적으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다. 앞으로도 서로 돕는 따뜻한 인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한편 계산중앙교회는 매주 토요일 지방 내 비전교회를 방문해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한 방역 활동을 하는 등 지역사회 봉사활동을 활발히 펼쳐오고 있다.

 

계산중앙교회는 매주 토요일 지방 내 비전교회를 방문해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한 방역을 돕고 있다고 전했다.

김목화 기자  yesmok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목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