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글로벌호프, 국내 아프리카 난민에게 긴급구호키트 전달㈜알지에이리인슈어런스컴파니 협력

글로벌호프가 지난 16일 ㈜알지에이리인슈어런스컴파니와 함께 국내 취약계층 대상 긴급구호 키트 전달식을 가졌다.

긴급구호키트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으나 사회적인 관심에서 상대적으로 소외받고 있는 동두천과 안산의 아프리카 난민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300만 원 상당의 긴급구호키트가 전달됐다.

긴급구호키트는 렌틸콩, 베이크빈, 토마토스프레드 등 아프리카 주 식재료로 구성했으며, 아프리카 출신인 난민들이 실용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글로벌호프 송영옥 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취약계층은 더욱 어려운 상황에 놓이게 되었다. 특히 소외 받고 있는 아프리카 출신 난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했다"고 전했다.

한편 ㈜알지에이리인슈어런스컴파니는 미국 미주리 주에 소재한 재보험사로서 재보험 트렌드를 국제화시키는 데 일조하고 있다.

 

김목화 기자  yesmok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목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