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시원한 생수로 코로나19와 더위에 지친 마음을 위로합니다월드휴먼브리지, 성남시 야외 무더위 쉼터에 1,500만 원 상당 생수 지원
   
▲ 지난 29일 월드휴먼브리지 김진섭 총장(오른쪽)이 성남시를 방문해 생수 10만 병을 전달했다.

월드휴먼브리지(대표 김병삼)가 지난 29일 성남시 야외 무더위 쉼터에 1500만 원 상당의 생수를 기부했다.

코로나19로 운영이 미루어졌던 성남시 무더위 쉼터는 지난 27일부터 성남 시내 공원 10곳, 교량 하부 5곳 등 야외에서 운영을 재개했다. 각 쉼터는 필요한 시민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쿨방석, 부채, 얼음물이 든 아이스박스가 비치됐다.

월드휴먼브리지 김병삼 대표는 “코로나19로 경로당과 무더위 쉼터가 문을 닫은 올여름, 무더위로 어려움을 겪는 분들이 많다”라며 “시원한 생수가 지친 마음에 조금이라도 위로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성남시 재난안전관 관계자는 “코로나19 대응과 더불어 올여름 폭염에서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양산 쓰기 운동에도 적극적으로 동참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한편 월드휴먼브리지는 국내외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해 2009년에 설립된 국제구호개발 NGO 성남을 비롯한 17개의 지역본부와 해외 4개의 지부를 두고 있다지난 4월부터 성남시와 함께 코로나19로 지친 이들을 돕는 ‘빅토리백신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김목화 기자  yesmok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목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