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감리회
김병국 목원대 이사장, 발전기금 1000만원 기탁
김병국 이사장(오른쪽)이 8일 목원대애 법인운영발전기금 1천만 원을 기탁했다.

목원대학교(총장 권혁대)는 8일 김병국 이사장으로부터 법인운영발전기금 1000만 원을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김병국 이사장은 “목원대 이사장으로서 법인 운영에 조금이라도 힘을 보태고자 발전기금을 기탁했다”고 말했다.

권혁대 총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 속에서 대학에 큰 도움을 준 것에 진심 어린 감사를 표한다”며 “대학과 지역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학교법인 감리교학원 목원대 김병국 이사장은 이전에도 목원장학재단 장학기금 2000만 원을 기탁한 바 있다.

김병국 이사장은 목원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교동식품을 운영하며 총동문회 회장을 맡고 있다.

교동식품은 한식을 ‘하우촌’이라는 브랜드로 런칭해 세계 12개국에 수출하고 있다. 한국의 전통 음식을 계승해 발전시킨 갈비탕, 삼계탕, 육개장 등을 세계인의 입맛에 맞춰 생산하고 있다.

김목화 기자  yesmok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목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