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코로나 극복 동참” 목원대 방역물품 기부 잇따라

목원대학교(총장 권혁대)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동문 등의 방역물품 기부가 잇따르고 있다.

목원대는 신학대학 83학번 동기회(회장 구용걸)로부터 일회용 마스크 5000장과 ㈜인컴바이오(이종원 대표)로부터 살균소독탈취제 200세트를 기증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신학대학 83학번 동기회를 대표해 마스크를 전달하기 위해 방문한 고광언 목사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 새 학기를 맞은 후배들의 학업 환경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 싶어 마스크를 기증하게 됐다”고 말했다.

같은 날 목원대를 방문한 목원대 미생물소재학과 재학생 학부모이기도 한 ㈜인컴바이오 이종원 대표는 살균소독탈취제(이산화염소수제) 200세트를 기증하며 “대학 구성원 모두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잘 극복하길 바라는 마음에서 소독제 등을 기증했다”고 전했다.

㈜인컴바이오는 제로R2(무취), 제로R3(레몬향), 제로R4(장미향)의 손소독제와 살균탈취제 등을 생산하고 있다.

권혁대 총장은 “학기가 시작되는 시점에 방역물품을 기증해줘 감사하다”며 “코로나19 방역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목화 기자  yesmok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목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