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GOODTV, 코로나 속 복음전파 힘쓰는 1004개 교회 지원

GOODTV 기독교복음방송(대표이사 김명전)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한국교회를 돕기 위한 ‘1004교회 지원 프로젝트’를 전개한다. 코로나19로 힘든 가운데서도 묵묵히 복음전파의 사명을 감당하는 1004개 교회를 돕는 것이다.

GOODTV는 10월 천사후원의 달에 진행되는 특별후원방송 <낮은 곳으로 임하소서>를 통해 모아진 후원금 일부를 도움이 시급한 교회에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GOODTV 미디어선교본부 전익수 본부장은 “미자립개척교회나 선교사님들의 안타까운 사연들에 대한 제보가 많이 들어오고 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사상 초유의 코로나19 사태로 예배 침체가 장기화되고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목회자들이 갈수록 늘어나는 실정이다. 코로나19가 언제 끝날지 알 수 없는 막막한 상황에서 작은 교회들이 겪는 어려움은 이만저만이 아니다.

전 본부장은 “GOODTV가 받은 은혜를 더 낮은 곳으로 흘려보낸다는 마음으로 이번 프로젝트를 일회성으로 끝내지 않고 연중 내내 진행할 계획”이라며 “GOODTV의 힘이 닿는 데까지 한국교회를 지원하고 돕는 일을 계속 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1004 교회 지원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인한 각종 어려움 가운데서도 목회 현장을 지키며 순수복음 전파 사역을 이어가고 있는 교회들을 대상으로 한다. GOODTV는 글로벌선교방송단 기자로 활동했던 姑 김경중 선교사의 뜻을 이어 아프리카 시에라리온에서 사역하는 이평순 선교사를 돕는 것으로 ‘1004교회 지원프로젝트’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지난 10여 년 간 시에라리온 어린이 사역에 전념하던 姑 김경중 선교사가 불의의 사고로 소천한 이후 아내인 이평순 선교사는 시에라리온으로 돌아가 다음세대 복음화를 위한 교육선교를 이어가고 있다. GOODTV는 이평순 선교사를 제11기 글로벌선교방송단 기자로 위촉하고 GOODTV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이 선교사의 사역을 알리는 한편 매월 지속적으로 후원을 하고 있다.

이평순 선교사는 “김경중 선교사가 마지막 천국 가는 길에도 GOODTV에서 함께 해주셔서 많은 위로가 되고 또 힘이 되었다”며 “격려의 말씀과 정기 후원금을 약속해주셔서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전해수’라고도 불리는 소독약품을 통해 작은 교회들을 찾아가 방역을 돕는 국제방역사역단 손병찬 목사에게도 GOODTV 후원금이 전달됐다.

손 목사는 방역의 필요성을 알면서도 시중에 판매되는 소독약품의 가격이 만만치 않아 방역을 하지 못하는 교회들의 부담을 줄여주는 것이 목표다. 형편이 어려운 교회들에게는 무상으로 방역을 진행하고 있다.

손병찬 목사는 “전혀 예상하지 못했는데 이렇게 GOODTV에서 후원해주셔서 큰 감동과 위로를 받았다”며 “그 책임감으로 앞으로 국내외 선교지에서 방역 봉사단을 통해 하나님 나라 확장을 위해서 더욱더 열심히 노력하겠다”는 다짐을 밝혔다.

이외에도 미혼모 가정의 자립을 돕는 러브더월드(대표 박대원 목사), 이주민과 난민을 섬기다 지난 여름 사상 최악의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이주민선교교회(담임 이익성 목사) 등이 1004교회 프로젝트를 통해 긴급지원을 받았다.

이주민선교교회의 경우 GOODTV 뉴스에 사연이 보도된 후에 많은 성도들의 도움의 손길이 이어져 지난 8월 후원금 전달식이 이뤄지기도 했다. 이익성 목사는 “이번 일을 통해 미디어선교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크게 느꼈다”며 “어려운 환경에 있는 모든 분에게 사랑과 격려를 전하는 GOODTV에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GOODTV는 언론을 통해 한국교회의 선한 사역과 소식을 널리 알리는 미디어선교 뿐 아니라 도움이 시급한 교회들을 지원하는 등 다양한 통로로 한국교회 섬김을 이어갈 계획이다.

전익수 본부장은 “미디어선교를 통해서 후원의 손길이 바로 연결되지 않는 경우들도 있기 때문에 당장 도움이 시급한 교회들은 직접 지원할 방침”이라며 “그 동안 어려운 교회들을 돕고자 하는 마음은 있었지만 어디를 어떻게 도와야 할지 잘 알지 못했던 성도들에게도 이번 GOODTV 지원 프로젝트가 좋은 길잡이가 되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독교타임즈  kmctime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