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교계
실천신학대학원대 이정익 총장 취임내달 3일 실천신대 채플
코로나19로 참석 제한
이정익 목사(신촌교회 원로)

이정익 목사(신촌교회 원로)가 오는 11월 3일 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이하 실천신대) 제6대 총장으로 공식 취임한다. 이정익 신임총장은 오는 2024년 9월 15일까지 4년 간 실천신대를 이끌게 된다. 경기도 이천 실천신대 채플에서 열리는 이번 취임식은 코로나19 방역 문제로 참석 인원을 제한해 진행된다.

앞서 실천신대는 법인이사회는 지난 9월 16일 이사회를 열고 제6대 총장에 이정익 목사를 선출한 바 있다. 이 목사는 2005년 실천신대 설립과정부터 참여해 최근까지 학교법인 이사로 헌신해 오다가 이번에 총장의 중책을 맡게 됐다.

이정익 신임총장은 선출 직후 “평생 하나님 나라에 대한 비전을 가지고 목회를 해 왔는데 이제 남은 시간을 현장 목회와 신학의 거리를 좁히고, 신학 교육에 ‘실천성’을 강화하는데 힘쓰겠다”면서 “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의 신학적 정체성을 가지고 건강한 교회를 이끌어갈 목회자들을 육성하는데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 신임총장은 교단 제100년차 총회장을 비롯해 CBS기독교방송 이사장, 대한성서공회 이사장, 서울신학대학교 이사장, 한국복음주의협의회 회장, 국제NGO 글로벌비전 이사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희망나눔재단 이사장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한편 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는 2005년 목회자들의 재교육을 목적으로 창학되었으며, 실천신학 석사과정과 실천신학 박사과정을 개설해 운영해 오고 있다. 목회 경험이 있는 목회자들이 학생으로 참여해 매주 월요일 실천신학 석사, 목요일 실천신학 박사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실천신대는 현장을 중심으로 하는 교육으로 목회자인 학생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수업을 지향하고 있다.

실천신학대학원대학교 법인은 이사장 박종화 목사를 비롯해 손인웅 김경원 홍성국 고명진 목사 등 교계를 대표하는 목회자를 중심으로 건실하게 한국교회를 이끌어왔다. 박종환 조성돈 정재영 등 교수와 직원들도 하나가 되어 학교를 더욱 미래지향적으로 변화시키려고 노력하고 있다.

기독교타임즈  kmctimes@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